default_setNet1_2
ad27

육지담 父 “강다니엘과 딸 관계? 캐스퍼가 말한 정도 사이”...캐스퍼 뭐라 말했나

기사승인 2018.02.14  17:53:20

공유
   
 

 

래퍼 육지담과 그룹 워너원 강다니엘이 과거 관계에 대한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육지담의 친부가 두 사람의 관계에 대해 “캐스퍼가 말한 사이 정도일 뿐”이라고 선을 그었다.

육지담의 아버지는 14일 한 매체를 통해 “육지담과 강다니엘이 연인 사이였느냐”는 질문에 “내가 알고 있는 것은 캐스퍼가 말한 정도의 사이라는 점”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이날 육지담과 강다니엘은 과거 연인 사이였다는 설이 불거졌다. 이날 육지담이 SNS 인스타그램을 통해 두 사람의 관계에 대해 “우리”라고 표현하고는 한 블로거가 작성한 ‘강다니엘 빙의글’을 “우리 얘기라서 봤다”며 언급했기 때문이다.

이후 강다니엘의 팬들은 육지담의 SNS를 찾아 블로거가 쓴 글에 대해 “팬심에 글을 올리는 것인데 왜 육지담이 이렇게 날선 반응이냐” “무슨 망상이냐”며 황당한 반응을 전했다. 이에 육지담은 “정신 많이 아프다 이 친구” “이거 진짜 미쳤나봐” “미친 또XX네” “다 죽인다 진짜 미쳤나봐 어이가 없네” 등의 댓글을 달며 강다니엘 팬들과 설전을 벌이며 논란을 확산시켰다.

이처럼 육지담과 강다니엘의 관계에 대한 논란이 좀처럼 수그러들지 않자 엠넷 ‘언프리티 랩스타’에 출연했던 캐스퍼가 이날 동료 육지담을 대신해 두 사람의 관계에 대한 입장을 전했다.

캐스퍼는 육지담과 강다니엘의 관계에 대해 “2년 전 쯤 연습생이었던 다니엘과 태웅이를 제 지인들이 있는 파티에 초대 했다. 그 자리에 지담이도 있었고 그렇게 지담이랑 다니엘은 처음 알게 됐다”고 전했다.

또한 “MMO소속사 연습생들이 프로듀스를 준비하게 되면서 바빠졌고, 서로 감정 정리를 한 걸로 알고 있다. 데뷔 이후 샵에서 마주치거나 했을 때도 형식적인 인사를 주고 받고 그 이상의 연락 또는 관계는 없었고 가능하지 않았던 걸로 안다”고 전한 바 있다. 디지털뉴스부

<저작권자 © 경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28
default_news_ad4
ad29

인기기사

ad3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