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default_news_ad1

정의당 시당, 선거 출정식…노회찬 대표 참석

기사승인 2018.05.09  22:15:08

공유

- “선거로 지방 적폐 청산해야...정의로운 복지 울산 만들것”

   
▲ 정의당 울산시당은 9일 울산시청 앞에서 6·13 지방선거 출정식을 열었다.

정의당 울산시당은 9일 울산시청 앞에서 6·13 지방선거 출정식을 열고 “울산시민의 삶을 지키고 정의로운 복지 울산을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출정식에는 중앙당에서 노회찬 원내대표와 강은미 부대표, 김영훈 노동본부장 등을 비롯해 이재석 울산선거대책본부장, 조승수 북구 국회의원 후보, 김진영 북구청장 후보 등이 참석했다.

이들은 “노동이 당당한 울산, 여성이 당당한 울산, 청년이 꿈꾸는 울산, 어르신이 존중받는 울산, 모두가 안전한 울산을 만들겠다”며 “지난 대선이 중앙 정부에 대한 심판이었다면 이번 선거는 지방 정부에 만연한 적폐를 청산하는 계기가 돼야한다”고 강조했다.

또 “생존권을 위협받는 노동자들, 취업난에 허덕이는 청년들, 경력단절에 좌절하는 여성들, 위험의 외주화에 내몰리는 비정규직들, 그 외에도 고통받는 수많은 사람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고 먼저 손을 내밀겠다”며 “정의당 후보들이 내미는 손을 잡아달라”고 호소했다.

이형중기자 leehj@ksilbo.co.kr


<저작권자 © 경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0
ad3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