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default_news_ad1

취약계층 아동·청소년 대상, 연말까지 구강주치의제 추진

기사승인 2018.05.16  22:02:11

공유
울산시가 취약계층 아동 및 청소년들에게 예방 중심의 포괄적인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2018년 저소득층 아동 구강주치의제 사업’을 올해 말까지 추진한다고 16일 밝혔다.

대상은 치과의료 접근도가 낮은 취약계층 아동·청소년 500명으로 구강검진, 구강보건교육, 불소도포, 치아 홈 메우기, 치석제거 등이다. 이 사업은 지난해 시범사업으로 저소득층 아동 621명에게 실시됐으며, 참여 치과는 54개로 사업의 효과, 만족도, 계속 참여 의사, 지속적 확대 요구 등 긍정적인 평가를 받았다.

울산시는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해 민간 치과의원 52개, 지역아동센터 등 58개 및 자원봉사센터와 협약을 맺고 사업 홍보 및 대상자 관리, 모니터링 등을 협력키로 했다. 또 시는 건강도시 중장기 발전계획(2016~2020년)에 따라 2018년 중점 추진사업으로 구강주치의사업과 더불어 전체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구강보건교육과 불소도포사업 등도 병행한다. 최창환기자

<저작권자 © 경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0
ad3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