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default_news_ad1

울산농협·고향주부모임, 농번기 밥차 지원

기사승인 2019.04.15  21:46:59

공유
   
▲ 울산농협과 (사)고향주부모임 울산시지회는 15일 북구 사과농가의 중식지원을 시작으로 올 농번기에 5~6회 이심점심(以心點心) 밥차를 지원한다.

울산농협(본부장 문병용)과 (사)고향주부모임 울산시지회(회장 변혜석)는 울산시자원봉사센터에서 실시한 우수프로그램 공모에 당선돼 15일 북구 사과농가의 중식지원을 시작으로 올 농번기에 5~6회 이심점심(以心點心) 밥차를 지원한다.

이심점심 밥차 지원은 농번기 여성농업인의 가사부담 경감과 농업인의 가족, 홀몸 어르신 등에게 점심식사를 제공해 농업인 실익을 증진시키고자 마련됐다. 밥차는 고향주부모임 울산시지회 회장단과 주부대학 회원, 울산농협 사랑나눔봉사단 등의 인력지원으로 운영된다. 이우사기자 woosa@ksilbo.co.kr


경상일보, KSILBO

<저작권자 © 경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0
ad3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