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default_news_ad1

교육복지·빈곤노인등 대안책 모색하고 지역사회 관심 높이는 가교역할 해주길

기사승인 2019.05.15  21:37:39

공유

- 김동휘 월드비전 울산지역본부장

   
▲ 김동휘 월드비전 울산지역본부장
창간 30주년을 맞아 울산의 정론지로서 뿌리 내리고, 더욱 영향력 있는 매체로 성숙되어지는 경상일보가 되길 기대한다.

먼저 사회 각 분야의 이슈를 심층적으로 다루는 기획·연재기사가 확충되었으면 한다.

정치·사회·경제·문화·복지 등 사회 각 분야의 현안에 대한 일반시민의 인식과 전문가 그룹의 진단, 그리고 지속가능한 공동체를 상정한 대안 내지는 해결책들을 담아내는 기획기사를 분기별 분야를 정해 연재함으로써 사회 각 구성원들이 현안에 대한 보다 깊고, 넓은 이해를 갖출 수 있도록 견인하는 역할을 경상일보가 해주길 기대한다.

또 사회복지분야에서 ‘교육복지’ ‘빈곤노인 문제’ 등에 대한 현황과 점검, 관련 기관을 통한 현장의 목소리, 대안모색을 위한 전문가집단과 현업종사자 및 관련 행정기관 의견 제시 등 다양한 접근을 통한 대안을 지면을 통해 제시한다면 관련 이슈에 대한 지역사회의 관심과 이해를 높이는 가교 역할을 해줄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

경상일보가 창간 30주년을 계기로 더욱 발전하는 지역의 대표언론이 되기를 기대한다. 김동휘 월드비전 울산지역본부장

경상일보, KSILBO

<저작권자 © 경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0
ad3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