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default_news_ad1

태화강관광안내소·울산 특산품 판매점 운영

기사승인 2019.05.15  21:37:39

공유

- 생태관광센터 2층 82.3㎡ 규모

울산 태화강관광안내소와 기념품·특산품 판매장이 15일 문을 열었다.

울산관광협회와 울산관광특산품협동조합이 위탁받아 운영하는 이 시설은 울산생태관광센터 2층에 연면적 82.3㎡ 규모로 조성됐다. 태화강관광안내소는 태화강과 십리대숲 등 다양한 관광지와 볼거리, 즐길 거리를 홍보하며, 외국인 관광객을 위해 주요 외국어 통역서비스를 제공한다.

기념품 판매장에는 울산관광기념품 공모전 수상작인 울산 12경 마그넷, 반구대암각화 수건, 대나무 통 비누, 구·군 기념품인 울산큰애기 인형, 옹기 등 100여점이 전시·판매된다. 또한 특산품 판매장에는 복순도가 손막걸리, 배빵, 고래빵, 단디만주, 울산고래 초콜릿, 트레비의 수제 맥주 등이 진열된다. 연중무휴로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되며, 태화강 봄꽃 대향연 등 축제 기간에는 탄력적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최창환기자 cchoi@ksilbo.co.kr

경상일보, KSILBO

<저작권자 © 경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0
ad3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