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default_news_ad1

공공운수노조 “울산 장애인활동지원사 체불임금 전수조사” 촉구

기사승인 2019.06.12  21:44:31

공유
   
▲ 공공운수노조 울산지역본부는 12일 울산시청 프레스센터에서 울산고용노동지청에 울산지역 장애인활동지원기관에 대한 체불임금 전수조사를 촉구했다. 김경우기자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장애인활동지원지부 울산지회는 12일 울산시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울산고용노동지청은 지역 7개 장애인활동지원기관 소속 장애인활동지원사들의 체불임금을 즉각 전수조사하라”고 촉구했다.

이들은 “울산지역에서 일하고 있는 1000여명의 장애인활동지원사들은 연차수당은 물론, 연장수당, 주휴수당도 받지 못하는 실정이다”며 “지원사들이 일하고 있는 7개 기관에서 지난 3년간 미지급된 금액만 150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추정된다”고 주장했다.

노조는 이날 △미지급된 활동지원사 임금 지급 △활동지원 기관의 보건복지부 지침 준수 △울산시의 활동지원기관 관리감독과 미지급 임금에 대한 대책 수립 △울산고용지청에 중개기관 전수조사 및 미지급 임금 시정지시 등을 요구했다. 차형석기자 stevecha@ksilbo.co.kr

경상일보, KSILBO

<저작권자 © 경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0
ad3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