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default_news_ad1

경성대 기계메카트로닉스공학부, 각종 경진대회서 우수한 성과 거둬

기사승인 2019.10.09  21:23:52

공유
   
▲ 혁신 아이디어 경진대회서 시상식 모습. - 경성대학교 제공

경성대학교(총장 송수건)는 기계메카트로닉스공학부가 최근 각종 경진대회에서 장관상을 수상하는 등 많은 성과를 거두고 있다고 9일 밝혔다.

기계메카트로닉스공학부는 지난 9월 말에 열린 산업통상자원부와 에너지기술평가원 주관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개최된 ‘2019 에너지혁신 인재포럼’의 일환인 ‘에너지혁신 아이디어 경진대회’에서 최우수상인 산업자원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앞서 지난 7월에 대한전기학회 하계학술대회에서는 그레이스 학생이 우수논문상, 전기학회 여성과학자 아이디어 경진대회에서 엄정온 학생이 최고상(대상)인 대한전기학회장상을 수상했고 8월에는 그레이스 학생이 ICEMS2019 국제학술대회에서 우수논문상을 받았다.

이와함께 자작자동차 동아리(KSMC)는 국내 최대 규모의 ‘대학생 자작 자동차대회(2019 KSAE)’에 출전해 동상을 수상했다. 또 KSMC팀은 지난 9월 ‘2019 국제대학생 창작 자동차 경진대회’에 출전해 전기자동차부문 대상인 국토교통부장관상을 받았다.

뿐만 아니라 10월에는 IEEE(미국전기전자공학회) IAS Annual meeting(산업응용 연차대회)에서 그레이스 학생이 학위논문경진대회에서 3등 상을 수상했다. 최근 부산광역시에서 지원하는 BB21플러스 인력양성사업에서 우수사업단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학부장 안진우 교수는 “이러한 성과는 경성대의 LINC+사업과 대학혁신사업을 토대로 캡스톤 디자인기반 교육과 디자인페스티벌 등 4차 산업과 융합기술시대에 부응하는 실무, 인성, 융합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이뤄 낼 수 있었다”며 “이를 헌신적으로 수행한 교수와 열정적으로 참여한 학생들의 노력 결과다”고 평가했다. 박진우기자 iory8274@ksilbo.co.kr

경상일보, KSILBO

<저작권자 © 경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0
ad3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