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노트9 파격 할인으로 핸드폰 싸게 사는 법, 스마트강국카페

기사승인 2019.11.20  11:35:11

공유
   

[경상일보 = 배정환 기자] 11월 휴대폰 시장은 이전까지 5G 인기에 밀려있었던 4G LTE 모델의 판매량이 급증하고 있는 상황으로 변모해 가고 있다.

이는 통신사들의 5G 가입자 연내 목표치 달성과 더불어 10월 출시된 아이폰11이 소비자들의 예상보다 많은 구매가 이루어 지면서 삼성전자, 엘지전자의 기존 출시된 플래그쉽 LTE 휴대폰의 점유율 방어와 재고 처리를 위한 지원금이 상승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이와 발맞춰 스마트폰 할인 전문 스마트강국카페 에서는 LTE 모델 특가할인 행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내용에 따르면 노트 시리즈 마지막 4G LTE인 갤럭시노트9은 기존보다 거품을 뺀 10만 원대의 가격으로 마지막 할인행사를 진행하며 갤럭시S10 플러스 0원, 갤럭시S10은 3만 원대로 구입이 가능하여 소비자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또한 저요금제를 사용하면서 프리미엄급 핸드폰을 원하는 층들의 LG G8 ThinQ의 구입량이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해당 상품은 할부금 없이 공짜폰으로 11월 남은 기간 동안만 준비된 재고 수량으로 진행된 후 마감된다고 스마트강국 측은 전했다.

이 밖에도 아이폰11 싸게 사는 법으로는  단말기 지원금으로 구입시 더 많은 월 청구 금액이 부과되기 때문에 요금을 낮추기 위해서는 스마트강국 측의 30만 원 즉시 할인과 요금할인 25%를 적용 받아 구입하는 게 유리한 조건이라고 설명했다.

갤럭시노트9 특가할인과 핸드폰 싸게 사는 법은 스마트강국카페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 경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