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default_news_ad1

울산 울주군 구영리·중구 다운동 일대 ‘정전’

기사승인 2019.11.26  21:44:40

공유
   
▲ 26일 오전 3시30분께 울산시 울주군 범서읍 구영리 일대에 대규모 정전이 발생해 아파트단지가 칠흑같은 어둠으로 덮여있다. 김동수기자 dskim@ksilbo.co.kr
26일 오전 3시30분께 울주군 구영리와 중구 다운동 일대에서 약 30분간 정전이 발생했다.

한전에 따르면 이날 정전은 울주군 구영리와 중구 다운동을 가로지르는 전선로에서 문제가 생겨 정전이 발생했으며, 약 5분간 정전이 이어졌다.

한전은 5분 만에 다른 전선로를 통해 복구를 했다고 밝혔으나 일부 아파트의 경우 전기 차단기가 내려가 수동으로 작동을 시키면서 최대 30분까지 정전이 이어진 것으로 전해졌다.

다만 정전이 발생한 시각이 새벽시간대여서 승강기 멈춤으로 인한 갇힘 사고나 기타 인명피해 등은 발생하지 않았다.

한전 관계자는 “절연 설비에 문제가 생기면서 정전이 발생한 것으로 보인다. 5분만에 복구 됐으나 아파트 마다 자체 전기 차단기를 올리는데 시간이 걸려 정전이 조금 더 길어졌을 순 있다”고 말했다. 김현주기자

경상일보, KSILBO

<저작권자 © 경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0
ad3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