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default_news_ad1

안전보건공단 노사, 대구에 코로나 극복 성금 2천만원 전달

기사승인 2020.03.26  01:53:20

공유
   
▲ 울산 혁신도시에 위치한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 전경.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 노사(이사장 박두용, 노조위원장 이태형)는 25일 코로나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지역에 성금 2000만원을 전달했다.

안전보건공단 노사는 전 직원들의 자율적인 참여로 성금을 조성하고 이날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에 기탁했다. 기탁된 성금은 대구지역 구호사업 후원금으로 코로나 극복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박두용 이사장은 “코로나 사태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지역을 돕기 위해 공단 전 직원이 한마음으로 성금을 조성했다”며 “이번 어려움의 조기 극복을 위해 적극적인 지원과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안전보건공단은 지난 10일 개인보호장비세트 240개와 불침투성 보호복 3400벌을 대구지역에 긴급 지원한 바 있다. 차형석기자 stevecha@ksilbo.co.kr

경상일보, KSILBO

<저작권자 © 경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0
ad3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