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default_news_ad1

현대중공업 안전관리 강화 중에 또 근로자 사망사고

기사승인 2020.05.21  21:02:40

공유
현대중공업에서 또 다시 사망사고가 발생했다.

21일 현대중공업과 울산해양경찰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20분께 현대중공업 울산조선소에서 작업 중이던 하청업체 근로자 A(34)씨가 쓰려져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숨졌다.

A씨는 이날 건조 중인 액화천연가스(LNG) 운반선에서 용접 작업을 맡았으며, 다른 작업자가 배 안에서 정신을 잃은 A씨를 발견해 신고했다.

울산해양경찰서는 목격자 등을 상대로 A씨 사망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현대중공업 관계자는 “안전 관리 강화에 전사적인 역량을 집중하던 중 또 사고가 발생해 말할 수 없이 안타까운 심정이다”며 “관계 기관 조사에 적극 협조해 사고 원인 규명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차형석기자 stevecha@ksilbo.co.kr

경상일보, KSILBO

<저작권자 © 경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0
ad3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