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default_news_ad1

國色齊放(모란꽃이 활짝)-이토민

기사승인 2020.05.22  11:01:47

공유

새 밝음에 닭 울음
맑고 빗방울 날리니
晨曉鷄鳴晴雨揚 (신효계명청우양)

오늘 아침 산까치는
보금자리를 꾸미고
今朝山鵲老巢裝 (금조산작노소장)

담장에 모란은
활짝 피어 너그러운데
墻垣國色齊放綽 (장원국색제방작)

토담집에 작약은
꽃봉오리 드러낸다
土屋花相蓓蕾彰 (토옥화상배뢰창)

세월에 송홧가루는
맑은 물에 어지럽고
歲月松黃淸水亂
(세월송황청수란)

봄 바람에 향기로운 풀
너른 들에 푸르른데
春風芳草曠原蒼 (춘풍방초광원창)

흐른 구름은 순식간
중부재를 가리니
雲行瞥瞬中孚冪(운행별순중부막)

동정은 시간 공간에
적료함을 베푼다네
動靜時空寂廖張 (동정시공적료장)

경상일보, KSILBO

<저작권자 © 경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0
ad3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