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default_news_ad1

醜漢(추잡한 놈)-이토민

기사승인 2020.05.22  11:01:47

공유

세찬 바람은 염치없지만
분냄새를 내달리고
驚風無廉粉香奔
(경풍무염분향분)

꽃피고 다시 잎나는 일을
어쩌면 도운 것인데
花發復萌興許援
(화발복맹흥허원)

추잡한 놈들 꽃샘추위라
비아냥거려 말하니
醜漢春寒嘲諷說
(추한춘한조풍설)

푸른하늘에 일월 운행을
가볍게 꾸짓지 말아라
碧雲歲序勿輕言
(벽운세서물경언)

 

경상일보, KSILBO

<저작권자 © 경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0
ad3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