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default_news_ad1

灯籠心機(금강초롱의 심기)-이토민

기사승인 2020.05.22  11:01:47

공유

금강초롱이 앞뜰에
새옷을 입었네
灯籠庭院服新衣
(정롱정원복신의)

올 저녁 기다리던
내님이 오시려나
今夕眼穿單戀依
(금석안천단련의)

맑은 대낮에 자줏빛
등을 달아내고
白晝靑天懸紫燭
(백주청천현자촉)

해걸음 밝게 빛내려
마음 꾀하며 섰네
暮霞明亮立心機
(모하명량립심기)

경상일보, KSILBO

<저작권자 © 경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0
ad3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