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공항 주차대행 더스카이파킹, 주차장 무료주차비 서비스로 여행객 만족도 높여

기사승인 2020.07.31  10:14:10

공유
   

코로나19로 인하여 올 휴가지는 해외가 아닌 국내로 발길을 돌리고 있다. 특히 코로나19로 인해 대중교통 보다는 자차를 이용하는 여행객들이 증가하고 있는데 이로 인해 김포공항 주차장이 만차로 이용하기가 어려워지는 현상이 발생하고 있다.  여행객들이 불편을 겪고 있다.

간혹 주차요금이 저렴한 외부 주차대행 서비스를 이용하는 소비자들이 늘어나고 있는데 이러한 사설 주차대행을 이용하는 여행객들 대부분은 본인의 차량이 어디에 방치되는지 모르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이로 인하여 차량에 문제들이 생기는 경우도 발생하며 불법 주정차 위반 스티커 부과를 받는 경우도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2018년도에 일부 공항시설법이 개정 되면서 공항운영자나 국가 경찰공무원은 공항 내 승인되지 않은 영업행위 등의 위반 행위를 제지하거나 퇴거를 명할 수 있다. 명령에 따르지 아니한 자는 20만원 이하의 벌금이나 구류 또는 과료에 처한다는 공항시설법에 의거해 2020년 7월13일부터 본격적인 단속을 공항경찰대에서 실시하고 있다.

김포공항 더스카이파킹은 여행객이 직접 자신의 차량을 실내주차장으로 찾아와 주차하고 키를 직접 가지고 여행을 갈 수 있다. 주차완료 후 국내선과 국제선까지 무료셔틀로 이동하는 드랍 서비스도 제공하고 있다.

이러한 더스카이파킹은 05:00~23:00까지 이용 가능하다. 또한 인천공항점도 운영하고 있어 장기 주차비 할인도 받을 수 있다.

자세한 문의 사항은 김포공항 더스카이파킹 홈페이지나 고객센터로 문의할 수 있다.

[경상일보 = 배정환 기자 karion79@ksilbo.co.kr

<저작권자 © 경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