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default_news_ad1

울산사회복지협의회, 울산 현대모비스 프로농구단과 함께하는 코로나19 예방

기사승인 2020.07.31  15:58:35

공유

- 사회복지시설 취약계층 마스크 지원사업

   
 

울산사회복지협의회(회장 문재철)는 31일 울산사회복지협의회 사무실에서 현대모비스 프로농구단(단장 박병훈)으로부터 기부 받은 1000개의 마스크를 최근 다시 확산 추세에 있는 코로나19를 대비해 사회복지시설 취약계층에게 전달하고 있다.

 마스크는 한국의료시험연구원의 안전기준을 통과한 기능성 소재로 제작됐으며, 땀과 수분을 잘 흡수하고 빠르게 건조되는 특징을 갖고 있다.

 

   
 

현대모비스 관계자는 “연고지역 팬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 싶었다"라며 "선수들과 같은 마스크를 착용하며 소속감을 느꼈으면 하는 취지에 기부를 결정하게 됐다”고 밝혔다.

한편 울산사회복지협의회는 울산 현대모비스 프로농구단과 연계하여 매년 사회복지 취약계층 대상으로 프로농구 경기 무료 관람 등의 사회공헌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임규동 기자 photolim@ksilbo.co.kr 

경상일보, KSILBO

<저작권자 © 경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0
ad3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