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default_news_ad1

울산시의회 천장 무너져 내려 아수라장으로 변해

기사승인 2020.08.05  11:52:16

공유
   
울산시의회 본회의장 천장이 무너져 아수라장으로 변했다.김동수기자 

울산시의회 본회의장 천장이 무너져 아수라장으로 변했다.

시의회 관계자는 "지난 3일 의원석 위 천장 몰딩과 장식물이 아래로 떨어지면서 책상과 컴퓨터 모니터 등이 파손됐다"라며 "지난 7월말부터 8월말까지 비회기중이라 본회의장은 사용하지 않아 부상자는 없다"라고 밝혔다.

천장 인테리어는 95년 울산시의회 개원당시 한것으로 알려졌으며 울산시의회 사무국과 울산시는  8월말 회기가 열리기전 전면 보수공사를 마무리할 계획이라고 알려졌다.김동수 기자 dskim@ksilbo.co.kr

경상일보, KSILBO

<저작권자 © 경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0
ad3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