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default_news_ad1

울산시, 의료기관 및 약국 대상 특별 지도점검

기사승인 2020.09.16  00:54:09

공유

울산시는 29일까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지역 사회 감염 확산 차단을 위해 의료기관 및 약국을 대상으로 특별 지도점검에 나섰다고 15일 밝혔다. 

시는 최근 대기업 집단 감염 및 소규모 모임, 의료기관, 실내체육시설 등 다양한 경로를 통한 신종코로나 n차 신규 확진자가 지속 발생함에 따라 특별 지도점검을 통한 지역 사회에 대한 감염 확산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점검을 실시한다.

시와 구·군이 합동 점검반(7개반 14명)을 구성해 의료기관 694곳과 약국 416곳 등 총 1110곳을 대상으로 실시한다.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외부인 출입 통제(병문안 금지, 출입자 명부 작성), 의심증상 의료인 종사자 업무 배제, 진단검사 실시 여부 등을 지도점검한다.

또 의료기관과 약국에는 의료진 및 방문자 마스크 착용 확인, 대기실 등 주기적인 환기, 손세정제 비치, 시설 내 방역소독 철저 여부 등을 지도점검할 예정이다.

시는 지도점검에서 부진한 항목에 대해서는 현지 시정·개선 조치를 하고 출입 제한, 소독·위생관리 등 관리 철저를 당부할 계획이다. 이춘봉기자 bong@ksilbo.co.kr

경상일보, KSILBO

<저작권자 © 경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0
ad3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