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default_news_ad1

울산시교육청, 안전교육 자료 자체 개발 초등학교 11곳에 지원

기사승인 2020.09.16  00:54:07

공유
   
▲ 울산시교육청은 자체 개발한 ‘위기탈출! 안전정거장’ 학생 안전교육 자료를 초등학교 11곳에 시범적으로 지원했다고 15일 밝혔다.

울산시교육청은 자체 개발한 ‘위기탈출! 안전정거장’ 학생 안전교육 자료를 초등학교 11곳에 시범적으로 지원했다고 15일 밝혔다.

시교육청은 올해 시범 운영을 거쳐 내년에 관내 전 초등학교에 안전교육 자료를 지원할 예정이다.

‘위기탈출! 안전정거장’은 5개 영역 소주제 15개 분야로 구성했다. 학생들이 자주 다니는 곳에 설치해 위기 상황에서 탈출하는 방법을 자연스럽게 알 수 있도록 했다.

생활, 교통, 폭력 예방, 신변, 재난, 응급처치 등 일상에 위기가 닥쳤을 때 기억하기 쉽도록 간략한 행동 용어 3원칙이 담겨 있으며, 동영상을 볼 수 있는 QR코드도 담겨 있다. 학생들은 이 코드를 활용하면 위기 상황에서 벗어날 수 있는 동영상을 생생하게 볼 수 있다. 

학생들은 QR코드 동영상으로 그동안 몰랐던 자세한 대피요령을 배우고, ‘도전 QR퀴즈’로 안전 상식들을 쉽고 재밌게 익힐 수 있다.

시교육청 관계자는 “이번 안전교육 자료는 학생들이 위기 상황을 겪더라도 당황하지 않고 체험한 대로 잘 이겨낼 수 있는 마중물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차형석기자 stevecha@ksilbo.co.kr

경상일보, KSILBO

<저작권자 © 경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0
ad3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