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default_news_ad1

약수초, 중산초 인근 이전…과소·과밀학급 동시 해소

기사승인 2020.09.22  21:30:09

공유

- 학생 급감 분교장 위기 약수초
중산·매곡에 2024년 신설 이전
기존 약수초는 문화공간 활용

   
▲ 자료사진
울산시교육청이 매년 학생수가 줄어들고 있는 약수초등학교를 과대학교인 중산초등학교 인근으로 이전해 학생수 과대·과소 두 가지 문제를 동시에 해결하기로 했다.

시교육청은 북구 중산·매곡지역 적정 규모 학교 육성을 위해 약수초등학교를 중산초등학교 인근으로 2024년 3월까지 이전한다고 22일 밝혔다.

약수초는 현재 7학급, 80명의 소규모 학교이다. 학구 내 학생 수 감소로 2023년 51명, 2026년 30명까지 학생 수 감소가 예상됐다. 향후 복식학급 편성(2개 학년 통합), 분교장 개편 등 교육여건 악화가 불가피한 상황이다.

이에 시교육청은 학생 증가에 따른 교실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산초 인근으로 약수초를 신설 대체 이전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학생수 과대와 과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2개 학교(중산초, 약수초)의 학생 배치 문제를 모두 해소할 방안이다.

시교육청은 약수초 이전에 따른 학생 불편이 없도록 통학 차량 운행 등 교육지원을 확대한다.

기존 약수초 시설은 수학문화관, 마을교육공동체 등 학생은 물론 학부모와 주민들이 함께 이용할 수 있는 교육문화공간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시교육청은 지난 6월부터 약수초 이전을 위해 학부모와 약수 주민 대상 설명회를 두 차례 개최하는 등 교직원, 학부모, 동창회 등과 지속적으로 협의를 진행해 왔다.

시교육청이 지난 16일부터 21일까지 실시한 약수초 이전 학부모 찬반투표 결과, 학부모 80%가 이전에 찬성함에 따라 오는 2024년 3월 목표로 약수초등학교(34학급 규모) 이전을 결정했다.

시교육청 관계자는 “지역 교육발전을 위해 어려운 결정을 해주신 약수초 학부모님과 주민분들께 감사의 말씀을 드리며, 학교 이전에 따른 학생 불편이 없도록 학교와 학부모 등과 계속해서 소통해 나가겠다”며 “교육부 중앙투자심사 절차가 남아 있는 만큼 철저히 준비해서 2024년 3월 개학 전에 이전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차형석기자

경상일보, KSILBO

<저작권자 © 경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0
ad3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