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default_news_ad1

현대자동차그룹, ‘2020 오픈 이노베이션 라운지’ 개최

기사승인 2020.11.20  00:56:27

공유
   
▲ 현대차그룹은 지난 16~17일 현대·기아차 본사에서 국내외 유망 스타트업들의 신기술 실증 시연을 위한 ‘2020 오픈 이노베이션 라운지’를 개최했다.

현대자동차그룹이 글로벌 스타트업과 협업해 발굴한 고객 관점의 상품화 유망 혁신기술과 아이디어가 한자리에 모였다.

현대차그룹은 지난 16~17일 현대·기아차 본사에서 국내외 유망 스타트업들의 신기술 실증 시연을 위한 ‘2020 오픈 이노베이션 라운지’를 개최했다.

현대차그룹은 ‘모든 활동은 고객이 중심이 되어야 한다’는 혁신 지향점 아래, 오픈 이노베이션 센터 현대크래들과 제로원을 통해 지난해부터 300여개 스타트업들의 기술과 아이디어를 발굴하며 오픈 이노베이션 라운지를 활성화했다. 특히 현대차그룹은 현대크래들을 통한 글로벌 거점별 주요 스타트업 발굴, 스타트업들이 분기마다 자유롭게 참여할 수 있는 제로원 공모 등 혁신적인 기술을 확보하기 위한 다양한 플랫폼을 마련해 스타트업들과 협업을 시작했다.

현대차그룹은 국내 4팀, 북미 4팀, 유럽 1팀, 중국 1팀, 이스라엘 1팀 총 11팀을 선정했다. 현대차그룹은 선정된 스타트업들에 기술 구현을 위한 실물 제작비 일체와 차량 등을 지원했으며, 각 스타트업은 현지에서 약 3개월에서 10개월 기간 동안 각각의 기술과 아이디어를 실제 차량에 구현해 이번 행사에 참가했다.

현대·기아차 상품본부장 토마스 쉬미에라 부사장은 “빠르게 변화하는 고객들의 요구에 부응하기 위해서는 그들이 필요로 하는 신기술을 담은 제품을 적기에 제공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오픈 이노베이션 라운지 플랫폼을 통해 글로벌 스타트업들과 적극 협력하며 현대차그룹의 상품 경쟁력을 강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형중기자 leehj@ksilbo.co.kr

경상일보, KSILBO

<저작권자 © 경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0
ad3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