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default_news_ad1

울산 명품 부추 출하 분주

기사승인 2021.01.18  21:30:01

공유
   
▲ 맛과 향이 뛰어나 전국적인 명성을 얻고 있는 울산 명품 부추의 출하가 한창이다. 18일 울산 북구 상안동 비닐하우스에서 작목반원들이 부추를 수확하고 있다. 김경우기자 woo@ksilbo.co.kr

맛과 향이 뛰어나 전국적인 명성을 얻고 있는 울산 명품 부추의 출하가 한창이다. 18일 울산 북구 상안동 비닐하우스에서 작목반원들이 부추를 수확하고 있다. 김경우기자 woo@ksilbo.co.kr

경상일보, KSILBO

<저작권자 © 경상일보(www.ksilb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0
ad3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