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건설 ‘한화 포레나 수원장안’, 미래가치∙상품성 주효해 1순위 해당지역 청약 마감

기사승인 2021.02.23  19:14:25

공유
   

특공 제외 543가구 모집에 8,138건 접수,평균 14.99대 1 경쟁률로 1순위 해당지역 청약 마감
장안구의 높은 미래가치와 포레나의 우수한 상품성이 청약 성적 견인
오는 3월 2일 당첨자 발표, 15~24일 정당계약 앞둬

한화건설이 수원 장안구 파장동 193번지 일원에 공급하는 ‘한화 포레나 수원장안’이 1순위 해당 지역에서 전 타입 청약 마감됐다. 

청약홈에 따르면 19일 진행된 ‘한화 포레나 수원장안’ 1순위 해당지역 청약 접수 결과, 총 543가구(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8,138명이 접수해 평균 14.99대 1의 경쟁률로 모든 타입이 마감됐다. 

최고 청약 경쟁률은 243가구 모집에 4,028건이 접수돼 16.58대 1을 기록한 △84㎡A타입에서 나왔다. 이어 △84㎡B타입이 14.95대 1을 기록했고 △64㎡A타입 14.1대 1, △64㎡B타입 11.35대 1 등 모든 타입이 우수한 성적을 거두며 마감됐다. 

포레나 수원장안이 1순위 해당지역에서 좋은 성적을 거둔 데에는 차별화된 포레나의 상품성이 크게 작용한 것으로 분석된다. 장안구는 수원에서도 오래된 아파트가 많은 지역으로서, 인근의 구축 단지와 차별화된 한화 포레나만의 완성도 높은 상품성이 실수요층의 시선을 사로잡았다는 평이다. 

실제로 이 단지에는 세련된 단지 분위기를 연출하는 ‘포레나 익스테리어 디자인’을 비롯해 미세먼지 저감 특화 시스템 ‘포레나 블루에어시스템’ 등 포레나만의 아이디어 상품이 대거 적용된다. 2개 층으로 구성된 대규모 커뮤니티시설과 다양한 조경시설, 세대 내부의 혁신적인 평면 구조와 독일 주방가구 등의 고품격 옵션 상품도 호평 받아 왔다. 

각종 개발사업이 진행되고 있는 장안구의 미래가치도 포레나 수원장안의 성공적인 청약에 힘을 더했다. 이 단지를 포함해 장안구 일대에는 총 1만여 가구 규모의 새 아파트가 들어설 예정이며 2026년 개통을 앞둔 인덕원~동탄 복선전철, 장안구에서 수원역을 잇는 수원 도시철도 1호선(트램) 등의 교통호재가 줄을 잇고 있다. 이들 개발사업이 완료되고 나면 장안구 일대는 수원의 새로운 주거 중심지로 변모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화건설 송희용 분양소장은 “수원 도심에 처음 선보이는 포레나 단지인 만큼 완성도 높은 아파트를 공급해드리기 위해 한화건설의 최신 설계 상품을 대거 적용시켰고, 그 결과 청약에서 이처럼 좋은 성적을 이끌어 낼 수 있었다”며 “입주민 분들께 최고의 주거 만족도를 선사해드릴 수 있도록 준공까지 성실시공으로 보답해 드릴 것”이라고 밝혔다. 

한화 포레나 수원장안은 지하 2층~지상 27층, 11개 동, 전용면적 64·84㎡, 총 1,063가구 규모로 지어진다. 타입별로 살펴보면 △64㎡A 158가구, △64㎡B 164가구, △84㎡A 482가구, △84㎡B 259가구로 수요 선호도 높은 중소형 평면으로 구성돼 있다.

당첨자 발표는 3월 2일(화) 청약홈 홈페이지를 통해 진행하며, 정당 계약은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해 동별 구분하여 15일(월)부터 24일(수)까지 10일간 홍보관에서 진행한다. 

홍보관은 수원시 팔달구 인계동(인계사거리 인근)에 위치한다. 입주는 2023년 9월 예정이다.     디지털 뉴스부 배정환 기자 karion79@ksilbo.co.kr

<저작권자 © 경상일보(www.ksilb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