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default_news_ad1

울산시, 아동안심편의점 운영

기사승인 2021.02.24  01:05:34

공유

울산시가 아동 안심 편의점을 운영한다. 아동 안심 편의점은 위기 아동이 편의점을 방문할 경우, 편의점 종사자가 112에 신고하고, 경찰 도착까지 도시락, 과자, 양말 등을 지원해 2차 사고를 막는 사업이다. 시는 한국편의점산업협회, 사회복지법인 세이브더칠드런코리아, 아동보호전문기관 등과 23일 시청 상황실에서 업무협약 체결했다.

송철호 시장은 “‘한 아이를 키우려면 온 마을이 필요하다’는 아프리카 속담처럼 모든 시민이 관심을 두고 위기 아동 발생 예방과 보호에 나설 수 있는 사회 분위기를 지속해서 조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최창환기자 cchoi@ksilbo.co.kr

경상일보, KSILBO

<저작권자 © 경상일보(www.ksilb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0
ad3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