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default_news_ad1

동서발전, 울산시와 손잡고 창업기업 지원 확대

기사승인 2021.02.26  01:01:46

공유

한국동서발전(주)(박일준 사장)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기업자율형 창업프로그램’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창업기업 지원에 나선다고 25일 밝혔다. 이 프로그램은 지역의 창업기업, 벤처기업을 발굴·육성하기 위해 한국동서발전과 울산시가 함께 추진한다.

이번 협약에 따라 동서발전과 울산시는 사업기금(지원금)을 출연하고, 울산테크노파크는 수행기관으로 사업을 전담운영해 창업전문가를 육성한다.

동서발전은 이번 협약에서 지원대상을 정부정책과 연계해 그린뉴딜 및 산업재해 예방을 위한 안전분야까지 확대했다. 이에 따라 올해는 창업 2년 이내 및 예비창업자로 에너지 및 자동차, 화학 등 울산지역 주력산업, 4차산업, 신재생, 안전분야 등 성장 가능성을 보유한 창업·벤처기업 25곳을 지원한다. 선정된 기업은 △기술개발(시제품 제작, 지식재산권, 국내외 인증획득, 국내외 판로개척) △사업화 지원(벤더등록, 마케팅, 시장전문가 활용) 등의 지원을 받게 된다.

동서발전은 오는 3월 8일까지 공모를 통해 이번 프로그램에 참여할 기업을 모집한다. 3월 중 평가를 거쳐 지원대상 기업을 선정하고 올해 연말까지 지원사업을 수행할 예정이다. 이형중기자 leehj@ksilbo.co.kr

경상일보, KSILBO

<저작권자 © 경상일보(www.ksilb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0
ad3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