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default_news_ad1

2020년 업종별 최다 민원 금융사

기사승인 2021.04.07  22:02:00

공유

- 씨티은행·국민카드·KDB생명
MG손보·대신증권·동원제일저축은행

지난해 금융권 업종별로 민원 최다 금융사는 씨티은행, 국민카드, KDB생명보험, MG손해보험, 대신증권인 것으로 나타났다.

금융감독원이 7일 발표한 ‘2020년도 금융민원 및 금융상담 동향’에 따르면 지난해 고객 10만명당 환산 민원건수를 기준으로 했을 때 은행에선 씨티은행이 10.7건으로 민원이 가장 많았다.

이어 KEB하나은행(7.5건), 신한은행(6.7건), 우리은행(6.3건), 국민은행(5.8건) 순이었다.

다른 업종을 보면 KB국민카드(9.9건), KDB생명(145.5건), MG손보(43.1건), 대신증권(9.7건), 동원제일저축은행(5.7건)이 민원을 가장 많은 금융사였다.

지난해 금감원이 접수한 금융 민원은 9만334건으로 전년보다 9.9% 늘었다.

라임·옵티머스 사태 등 사모펀드, 파생상품 민원 증가로 금융투자업과 은행업 금융 민원이 각각 74.5%, 20.6% 증가했다.

보험업과 비은행업의 민원은 1년 전보다 각각 4.1%, 3.9% 늘었다. 인구 10만명당(환산 기준) 연간 민원 건수는 평균 143.7건이었다.

경제 활동이 활발한 30대가 313.2건으로 가장 많았고, 40대(220.2건), 50대(166.7건), 20대(160.3건), 60대 이상(77.1건) 순이었다. 연합뉴스

경상일보, KSILBO

<저작권자 © 경상일보(www.ksilb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0
ad3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