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default_news_ad1

현대자동차 노사, 울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통해 울산에셀나무에 500만 원 후원

기사승인 2019.06.20  17:24:11

공유
   
문재철 울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장, 전경호 현대자동차 노동조합 사회연대부장, 황선준 울산총무팀부장, 권태숙 울산에셀나무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현대자동차 노사는 울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회장 문재철)와 함께 울산 지역복지 증진을 위하여 지속적인 사업을 연계지원하고 있다.

현대자동차 노사가 동지역주민들 문화공간으로 공동체 활성화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19일 울산에셀나무에서 500만 원 후원 전달식을 가졌다.

이 날 행사에는 울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문재철 회장, 현대자동차 노동조합 전경호 사회연대부장, 울산총무팀 황선준 부장, 울산에셀나무 권태숙 대표 등이 참석했다.

울산에셀나무가 실시하는 사업은 '공동체활성화를 위한 기능보강'으로 동지역주민 및 청소년과 아동들이 문화생활을 할 수 있는 공간을 만들어 영화 및 상담을 통해 문화생활을 지원하는 사업이다.임규동기자

경상일보, KSILBO

<저작권자 © 경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0
ad3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