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default_news_ad1

언론노조 “네이버 지역언론 배제 사과” 촉구

기사승인 2019.05.23  20:59:25

공유
   
▲ 전국언론노동조합 등은 23일 대형포털 네이버 본사 앞에서 네이버의 지역 언론 배제 규탄 기자회견을 열었다.
전국언론노동조합은 23일 성남시 분당구 네이버 본사 앞에서 전국민주언론시민연합, 한국지역언론학회, 지방분권전국회의, 지역방송협의회와 함께 네이버의 지역 언론 배제 규탄 기자회견을 열었다.

이들은 “현재 네이버 모바일 뉴스 서비스에서 지역 뉴스를 찾기 힘들고, 언론사 편집 뉴스 화면에 제공되는 44개 언론사 중 지역 언론사는 단 한 곳도 없다”며 “네이버는 이에 대해 단 한 차례도 납득할 만한 설명을 한 적이 없다”고 규탄했다.

특히 “지역 뉴스가 궁금해 검색을 해도 지역 언론이 만든 뉴스는 찾아보기 쉽지 않고, 최초 보도, 특종 보도를 검색해 찾는 것도 불가능한 수준”이라며 “모바일 뉴스에서 지역을 배제한 네이버는 당장 공개 사과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어 △네이버 모바일 구독 설정에 지역 언론 포함 △스마트폰 위치 확인 기능 이용한 ‘내 지역 뉴스 보기 서비스’ 시행 △지역 신문·방송 지속 가능성 제고 및 지역-중앙 상생 미디어 환경 조성을 위한 폭넓은 대화 등을 요구했다.

이왕수기자 wslee@ksilbo.co.kr

경상일보, KSILBO

<저작권자 © 경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0
ad31
#top